모범형사      HD
요약정보 : 드라마 | 대한민국 | 65분 | 2020 |   
배우정보 :
:        8점
영상포맷 : AVI(1280x720)  포맷이란
동영상 재생정보 동영상 재생정보
판매가격 : 1,500
적립정보 :   300 개 지급 (구매금액의 20 % 적립 )   
 
 
  스틸컷(13개)  
             
 
[이전]   1   / 2 [다음]
 
 
정의를 위해 진실을 파고드는 자들과
권력을 위해 진실을 은폐하는 자들이 맞선다.
5년 전 여대생과 형사를 살해한 사형수,
그리고 추호의 의심도 없이 그를 체포했던 형사.
사형을 앞두고 그들 앞에 진실을 향한 새로운 증거들이 드러난다.
갈등의 시간 속에 사형집행은 다가오고
진범은 두터운 가면 뒤에서 미소를 짓는다.
죄는 미워해도 인간은 미워하지 않는다.
인간은 죄로 판단할 수는 없다.
인간을 판단하는 것은 인간의 영역이 아니다.
오직 범죄만을 판단할 뿐이다.
의리로 무장한 18년 차 베테랑 형사 강도창이
냉철한 경찰대 출신 엘리트 형사 오지혁과 만나
진실을 쫓는 리얼한 형사 드라마가 펼쳐진다.
 
 
저장
     8 점 다음회가 기대됩니다.
anfv** 2020-07-16
 
8 회
2020-07-28
어렵사리 열린 재심에서 결정적 증언을 해줄 정유선은 누군가에게 납치당하고 진서경은 5년 전 사건이 조작되었음을 증명할 증거를 발견하지만 기사화되지 못하고 묵살당하는데... 진실을 은폐하려는 세력들에 분노한 강도창은 결단을 내리고 법정 증인석에 서는데...
7 회
2020-07-27
5년 전 사건 현장 주변에 오종태가 있었던 정황이 포착되면서 강도창과 오지혁은 진실을 향해 다가가지만... 은혜가 위험에 빠진 것을 본 이대철은 재심을 포기하려 하고 진실에 다가갈수록 상처받는 사람들이 생긴다는 생각에 도창은 혼란스러워지는데...
6 회
2020-07-21
오종태와 유정석의 유착관계를 의심하기 시작한 진서경은 직접 부장을 찾아가고... 오종태라는 높은 벽을 넘기 위해 이대철의 재심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강도창은 재판에 결정적인 변수가 될 과거의 기억이 떠오르는데...
5 회
2020-07-20
이대철이 무죄일 가능성이 있다는 사실을 기사로 쓰려는 진서경(이엘리야)! 이를 바라보는 유정석(지승현)의 얼굴에는 불편한 기색이 드러나고…병원에서 퇴원한 은혜를 집에 데려온 도창(손현주)은 말없이 다시 집을 나간 은혜를 찾아나서는데, 과연 은혜가 향한 곳은?
4 회
2020-07-14
박건호가 죽기 전 남긴 사진을 토대로 범인의 신원이 밝혀지고 오지혁은 이 사실을 진서경에게 알리지만, 진서경 앞에 서 있는 사람은 다름 아닌 몽타주와 동일한 인물! 위험을 감지한 진서경이 오지혁에게 도움을 요청하지만 이를 눈치챈 범인은 진서경을 납치하고, 일촉즉발의 상황에서 오지혁의 선택은?...
3 회
2020-07-13
제보 전화를 받은 후 혼란에 빠진 강도창은 이대철의 사형 집행이 확정되었다는 소식에 마음이 착잡해지고 CCTV의 진위를 파악하기 위해 제보 영상 속 주소를 찾아간 강도창과 오지혁. 그곳에서 진서경를 만나게 되는데... 진서경에게 걸려온 전화기 너머에서는 다급한 목소리의 박건호가 도움을 요청하는데...
2 회
2020-07-07
사형수 이대철의 딸 이은혜의 생사가 묘연한 가운데, 진서경은 전 인천지검장 김기태를 만나 5년 전 사건에 대한 충격적인 증언을 듣게 되고 강도창을 찾아가게 된다. 진서경이 다녀간 후, 강도창에게 의문의 제보전화가 걸려오고 제보자가 보낸 영상을 본 강도창은 두 눈을 의심하게 되는데...
1 회
2020-07-06
5년 전 여대생과 형사를 살해한 범인을 추호의 의심 없이 체포했던 형사 강도창! 5년 후, 엘리트 형사 오지혁이 강력 2팀으로 전입해 오면서 잊혔던 진실을 향한 증거들이 드러나기 시작한다. 진실에 다가가려는 자와 은폐하려는 자들 간의 불꽃 튀는 대결이 시작된다!...
 
마이 매드 팻 다이어리..
엉뚱발랄 콩순이와 친구..
SKY 캐슬 (총 20..
엉뚱발랄 콩순이와 친구..
장난스런 키스 2 ~ ..
엉뚱발랄 콩순이와 친구..
우아한 친구들
 
SKY 캐슬 - 제6회
SKY 캐슬 - 제17..
SKY 캐슬 - 제18..
SKY 캐슬 - 제11..
SKY 캐슬 - 제10..
영하의 바람
보희와 녹양